동물문화네트워크 캣통 부산센터 전시관 개관식

by 관리자 posted Feb 21, 2019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ESC닫기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동물문화복지위원회(위원장 석보혜, 대표 최정우)는 2019년 2월16일(토) 전국 최초로 길고양이를 위한 동물문화네트워크 캣통(Cattong)부산센터를 기장군에서 첫 개관을 한다고 밝혔다.

유기견센터 지원/ 동물문화 작가전 개최모습 (사진제공=동물문화복지위원회)

글로벌문화예술, 교육, 공공외교. 국제교류, 교육학회, 대회공모전, 포럼 등의 활동을 하는 문교협은 동물문화와 복지를 위한 동물문화복지위원회 캐통을 개관하고 관련 활동을 시작한다.

“사람과 동물, 동물과 문화, 사람과 사람을 잇다”라는 슬로건 아래 동물들과 의 공존사회를 만들기 위해 길고양이를 위한 동물문화네트워크 브랜드인 “캣통“을 통하여 지자체의 동물복지 정책 수립과 참여 등 민관 협력사업 활동(TNR사업, 급식소 설치 등), 지역의 캣맘 및 동물보호활동가들을 지원하고 親동물문화 형성을 위한 동물문화 뮤지움을 상시 운영으로 관련 문화 예술작가展 유치와 활동을 도모하고 나아가 일본, 중국 등 해외 동물단체 등과의 국제 전시 및 컨퍼런스도 개최 할 예정이다.

개관식인 당일 고양이 작가인 김하연 작가의 "구사일생(Phpto)", 이지은 작가 의 “신묘(Fine art)", 유벼리 작가의 ”An Ordinary Day of Cat(Glass art)"도톨작가의 “소중히 간직하고 싶은 이야기(Illustratuon)", 아롱 작가의 ”너와 나의 거리(Photo)" 등 미니 작가展이 캣통 부산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다.

위원장 석보혜는 향후 親동물문화 다양한 활동을 통해 전국 지부조직을 구성함과 동시에 여러 사회 기관, 단체들과의 협력 등 관계 조성에 힘 쓸 것이라고 밝혔다.